본문 바로가기

언론보도

[이데일리]'한민족 이산문학 독후감대회' 지정도서 밀리의 서재로 만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1-07-12 16:23 연락처 이메일 admin@domain.com

본문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독서 플랫폼 밀리의 서재는 한국문학번역원과 ‘제5회 한민족 이산문학 독후감대회’에서 협업한다고 5일 밝혔다.

‘한민족 이산문학 독후감대회’는 세계 각지의 한인 문학을 국내 독자에게 소개하고 한민족 이산의 역사와 삶의 여정을 책으로 이해하고 공감하기 위해 기획된 행사다.

이번 협업으로 밀리의 서재는 한국문학번역원의 대회 지정 도서 25종 중 전자책으로 출판된 11종 전권을 선보인다. △한국계 미국인 작가의 시각으로 조선 여성의 비극을 다룬 소설 ‘하얀 국화’(매리 린 브락트) △재일교포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가나에 아줌마’(후카자와 우시오), ‘디아스포라의 눈’(서경식) △해외 입양아를 주제로 한 에세이 ‘다녀왔습니다’(윤주희) 등이다. 지난 대회에서 선정된 도서 12종도 밀리의 서재에서 볼 수 있다.

이성호 밀리의 서재 백만권팀 팀장은 “해외 곳곳에 퍼져 있는 한인들의 작품을 발굴하고 그 작품에 담긴 해외 한인의 삶과 역사를 함께 이해할 수 있는 행사에 함께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밀리의 서재와 한국문학번역원이 함께 하는 이번 독후감대회를 통해 미처 몰랐던 해외 한인 작가들의 작품을 발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제5회 한민족 이산문학 독후감대회’는 성인부와 청소년부 2개 부문으로 진행된다. 오는 8월 31일까지 접수를 받은 뒤 예비 심사와 본 심사, 최종 심사를 거쳐 오는 10월 최종 수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출처 :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개인정보취급방침

팝업닫기

한국문학번역원(이하 ‘본원’이라 함)은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객님들께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본원은 『개인정보보호법』에 관한 규정을 준수하고 있으며, 절차에 따라 고객님께 개인정보 활용 동의를 받고 있습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개인정보 수집‧이용 내역(필수사항)

- 수집‧이용 항목 : 이름, 생년월일, 국적, 연락처, 이메일, 비밀번호
- 수집․이용 목적 : 독후감 대회 지원자 및 수상자 관리
- 보유기간 : 3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