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산문학 아카이브

2018 한민족 이산문학 교류 활성화 정책 토론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관리자 댓글 0건 조회 64회 작성일 20-08-04 13:17

본문

한국문학번역원 (원장 김사인)은 지난 97() 대학로 예술가의 집 다목적홀에서 <한민족 이산문학 교류 활성화 정책토론회>를 개최하였다.


d9f2ce5dace2a0f4bc49927ad92a7d4d_1611550548_2772.JPG


<한민족 이산문학 교류활성화 정책 토론회> 자료집 표지

 

이번 토론회는 지난 2016년 발의된 문학진흥기본계획에 의거하여 번역원이 지난해부터 진행해온 <한민족 이산문학 교류 활성화 연구 용역> 결과를 나누고 이를 바탕으로 한민족 이산문학 진흥 정책에 관한 각계 전문가의 제언을 수렴하는 자리였다. 한국문학번역원 김사인 원장의 축사로 시작된 이번 행사에는 권역별 연구자와 토론자, 그리고 약 70여 명의 청중이 참석하였다.


d9f2ce5dace2a0f4bc49927ad92a7d4d_1611550612_5669.jpg
d9f2ce5dace2a0f4bc49927ad92a7d4d_1611550616_5667.jpg

한국문학번역원 김사인 원장의 축사

      

정은경(중앙대) 교수의 사회로 진행된 1부 순서에는 권역별 연구를 맡은 연구자 5김의락(미주/용인대) 송명희(캐나다/부경대) 이해영(중국/중국해양대) 김환기(일본/동국대) 김필영(중앙아시아/강남대)이 지금까지의 성과를 발표하고 각 지역의 특성에 맞춘 이산문학 진흥 정책을 제안하였다.

 

이후 2부에는 홍용희(경희 사이버대, 국제한인문학회장) 교수의 사회로 정은귀(한국외대), 김영미(공주대), 김종욱(서울대), 유임하(한국체대), 오원교(고려대) 교수의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자들은 국가와 민족의 경계가 사라져가는 시대적 흐름에 맞추어 이산문학의 범주를 폭넓게 설정할 것과, 해외에서 창작되는 작품을 국내에 지속적으로 소개할 수 있는 채널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d9f2ce5dace2a0f4bc49927ad92a7d4d_1611550682_5726.jpg
d9f2ce5dace2a0f4bc49927ad92a7d4d_1611550688_8832.jpg


발표자 및 토론자 단체사진

 

번역원은 올해 수렴된 해외 5개 지역 이산문학 창작 현황 연구용역 결과와 정책 토론회 제안들을 바탕으로 향후 이산문학계와 국내문학계가 활발히 소통해나갈 수 있는 구체적인 교류 정책을 연내에 마련할 계획이다. 또한 독후감 대회 등 국내 독자들이 재외동포문학을 보다 가깝게 느낄 수 있는 독서 활동 지원도 지속해나가고자 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

팝업닫기

한국문학번역원(이하 ‘본원’이라 함)은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객님들께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본원은 『개인정보보호법』에 관한 규정을 준수하고 있으며, 절차에 따라 고객님께 개인정보 활용 동의를 받고 있습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개인정보 수집‧이용 내역(필수사항)

- 수집‧이용 항목 : 이름, 생년월일, 국적, 연락처, 이메일, 비밀번호
- 수집․이용 목적 : 독후감 대회 지원자 및 수상자 관리
- 보유기간 : 3년